뉴스레터"여기 사람이 있다"

제목 [2012생명평화대행진] 21일차 홍천/춘천
번호 999 분류   조회/추천 1083  /  217
글쓴이 대책위    
작성일 2012년 11월 09일 15시 33분 41초

[2012 생명평화대행진] 21일차 소식(10월 25일)

생명평화대행진 21일차 홍천/춘천

골프장에 맞선 강원도의 힘!을 만나다

강정에서 서울까지 전국 곳곳의 함성을 모아가고 있는 생명평화대행진 21일째는 골프장으로 몸살을 앓고 있는 강원도를 만나는 날입니다. 강원도에는 49개의 골프장이 운영중에 있고, 공사중이거나 예정지인 골프장이 35개나 됩니다. 개발이라는 이름으로 주민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골프장을 마구잡이로 짓고 있어 강원도의 곳곳이 아우성치고 있었습니다. 강원도의 골프장을 전면 재검토하겠다 약속했던 최문순 도지사는 약속을 져버린지 오래고, 주민들은 강원도청 앞에서 1년 반이 넘게 농성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강원도의 골프장 공사는 환경뿐만 아니라 마을 공동체를 파괴하고 있고 그 과정 또한 불법과 탈법이 난무합니다. 농사를 지으며 살아가던 주민들은 돈이 문제가 아니라 예전처럼 농사짓고 소박하게 살고 싶다고 말합니다.

홍천에 도착한 행진단은 군청 앞에서 약식집회를 갖고 주민들이 직접 마련해주신 점심을 먹고, 구만리 공사 현장과 동막리 공사 현장을 찾아갔습니다. 유기농사를 짓고 있는 마을 위에 만들어지고 있는 구만리 골프장, 15기의 묘지를 마구 파헤쳐 훼손해 버린 채 공사를 진행하고 있는 동막리 공사장에서 강정과 용산과 쌍용의 폭력이 그대로 재현되고 있었습니다.

이후 강원도청이 있는 춘천으로 이동해 도청 앞 농성장에서 주민간담회를 가졌습니다. 도청 앞에서 행진단과 주민들은 목청 높여 약속을 지키지 않는 최문순 도지사의 사퇴를 외쳤습니다. 도청에서 가까운 명동으로 이동해 주민, 대학생, 시민사회단체의 활동가들과 함께 촛불을 들고 춘천의 시민들을 만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골프장 반대 주민들은 행진단의 숙소까지 오셔서 하루 마무리를 함께 해주셨습니다. 인삼농사를 짓고 있는 구만리 대책위 위원장님의 6년근 인삼으로 행진단의 몸보신까지!!!

8년째 골프장에 맞서고 있는 주민들, 유기농 마을 위의 골프장 공사

홍천에서 첫 번째로 찾은 공사 현장은 구만리였습니다. 구만리 주민들은 1년 반을 군청 앞에서 노숙 농성을 벌여오고 있습니다. 골프장 계획과 승인이 끝난 상황이지만 그 과정에서 벌어진 불법과 탈법을 주민들이 밝혀내 현재는 골프장 공사가 중단된 상황입니다. 하지만 주민들이 싸우는 강정이나 밀양 등과 마찬가지로 개발업자들은 손해배상과 가압류 등으로 주민들을 압박하고 있습니다.

공사 현장은 쇠사슬과 각종 경고 문구, CCTV 등으로 주민들의 출입을 막혀 있었습니다. 구만리의 골프장 건설은 각종 생물 보호종이 살고 있는 곳을 망가뜨립니다. 또한 유기농사를 짓고 있는 마을 위에 골프장은 주민들에게 농사를 포기하라, 삶을 포기하라는 것과 다름없는 야만적인 폭력입니다.

주민들은 골프장 싸움을 시작하기 전 전국의 골프장 20여군데를 다녔다고 합니다. 다니다보니 골프장이 지어진 곳은 공동체가 깨지고 자연이 훼손되는 등 구만리에는 전혀 필요없는, 해가되는 것이라는 걸 알게 됐고 2008년부터 주민들이 뭉쳐 싸우기 시작했습니다. 구만리가 북한강의 상류지역인데 골프장이 들어서면 구만리의 농지와 물과 산만 오염되는 것이 아니라 북한강, 한강까지 오염되고 그 물을 마시며 살고 있는 서울의 사람들도 문제가 되는 강원도의 골프장 사업은 강원도 주민만의 문제가 아니지요.

조상의 묘까지 훼손하며 공사를 강행하는 동막의 골프장

구만리에 이어 또 다른 공사현장인 동막을 찾았습니다. 잘리고 깎여진 산은 붉은 흙을 드러내고 있었고 그 위로 트럭과 공사장비들이 부지런히 움직이고 있었습니다. 동막은 골프장 전면 재검토를 약속했던 최문순 도지사가 가장 먼저 약속을 깨고 골프장을 허가해버린 마을로 환경영양평가, 생태보존지역 등 사업 허가 과정에서도 많은 문제를 안고 있는 곳입니다. 또한 마구잡이 공사로 수십개 조상의 묘를 훼손당한 마을이기도 합니다. 마을을 둘러싸고 있는 뒷산에 생기는 골프장은 마을과 주민들에게 가장 직접적인 심각한 피해를 줄 수밖에 없을 것입니다.

주민들은 골프장 싸움은 거짓과 썩어빠진 행정, 냄새나는 자본과의 싸움이라고 여깁니다. 강원도에 고속도로가 뚫리면서 골프장이 수도 없이 들어서고 있습니다. 이 골프장에서 사용하는 농약은 물과 함께 남한강, 북한강, 팔당으로 흘러들어갑니다. 그리고 서울 시민이 이 물을 마시는 것입니다. 아무 것도 가진 것이 없는 이미 머리가 허연 주민들은 이런 일을 더 볼 수가 없어서 뛰쳐나와 수년째 싸우고 있습니다.

최문순 도지사는 주민들의 싸움을, 소박한 삶을 이어가게 해달라는 주민들의 절규를 외면해서는 안됩니다. 주민들과의 약속을 지키든지, 그렇지 않으면 그 자리에서 당장 내려와야 합니다.

< 활동 영상과 사진을 보시면 더욱 다양한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 대행진 21일차 영상소식 (둥글이님 영상 보기)

* 대행진 21일차 활동사진들 (우기님과 현우님 사진 보기)

`

2012 생명평화대행진과 함께하는 민회民會 ‘두번째’

“함께 걷자. 걷어내자!" 쫓겨나고 내몰리는 이들의 행동계획

2012년 10월 28일(일) 오후1시 / 평택 쌍용차 공장정문앞

자세히

평택 쌍용차 공장앞에서 열리는 두번째 민회에 초대합니다.
대행진단은 전국의 아파하는 이들을 만났습니다. 우리는 두 번째 민회를 통해 다시 묻고자 합니다. "이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무송을 할 것인가? 우리의 연대는 무엇을 향해야 할 것인가?"라는 물음의 답을 함께 찾아주십시오.

쌍용차 공장앞에서의 두번째 민회 "함께살자-쫓겨나고 내몰리는 이들의 행동계획"으로 진심을 다해 초대합니다.

(2차 민회 참가방법 등 자세히 보기)

1

11월3일(토) 우리의 바람을 담은 "바람버스" 타고, 서울에서 만나요!!

수도권 생명평화대행진 10월 29일~11월 2일

10월 29일(월) 9시 수도권대행진 기자회견(평택역)
          - 19시 촛불문화제(오산역)
10월 30일(화) 9시 출발(병점역)
          - 19시 촛불문화제(수원역)
10월 31일(수) 9시 출발(반월역)
          - 19시 촛불문화제(중앙역)
11월 1일(목) 9시 출발(인천 길병원)
          - 19시 촛불문화제(부평 롯데백화점)
11월 2일(금) 9시 출발(부천 영암모자)
          - 19시 서울대행진 전야제(여의도 문화마당)

서울 생명평화대행진 11월 3일 (토)

10시 서울 생명평화대행진 출정 기자회견 (여의도 문화마당)
12시 용산참사진상규명집회 (신용산역 2번출구 남일당터)
14시 제주해군기지 백지화 촉구 집회 (용산 국방부 정문)
16시 쌍용자동차문제 해결을 위한 3000인 동조단식 (서울역)
18시 쫓겨나는 사람들과 죽어가는 뭇 생명들의 연대 선포식
      (서울광장)

[2012생명평화대행진]
http://cafe.daum.net/walk4peace /
skyact1103@daum.net / 02) 777-0641
공식 후원계좌 : 국민은행 661301-04-093549 문정현(평화대행진)
* 까페에서 대행진 일정 및 일일 활동 사진 등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덧말
이름 비밀번호
쓰기 목록 추천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