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견게시판

욕설 및 비방, 광고글, 도배 글은 삭제됩니다.

작성자
dmsdud
제목

노래가 되고 생명이 되고

작성일
2013.06.12 23:00:33
IP
조회수
598
추천
0
문서 주소
http://mbout.jinbo.net/webbs/view.php?board=mbout_4&id=6646

그대 이제 말하려는가

 

깊고 깊은 그 마음

 

그대 나인 듯

 

나 그대인 듯

 

그대와 나 두 손 꼬옥 잡고

 

세상을 걸어가자고

 

-홍광일의 <가슴에 핀 꽃>중에서-

 

길을 잃은 아이가 있었다.

엄마를 찾은 그 순간 그 아이의 눈물과 환희!

그 마음이었습니다.

우리 엄마는 꽃이 피는 이 세상을 볼 수가 없답니다.

그래서 이 책을 읽어 드립니다.

읽고 나면 엄마도 울고 저도 웁니다.

모든 것을 다 잃고 죽자고 찾아간 바닷가에서

오두막을 짓고 바다가 전하는 말들을 받아 적기 시작하면서

그것이 책 한 권이 되고 노래가 되고 생명이 되었다고 하더군요.

덧글 쓰기
[HU5IYE] 이 문자열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