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레터"여기 사람이 있다"

제목 용산현장 농성 13일차 - 경찰의 농성장 강제철거, 기자회견 참여자 연행을 규탄한다.
번호 12 분류   조회/추천 1502  /  200
글쓴이 대책위    
작성일 2009년 05월 04일 22시 38분 55초
 

이명박정권 용산철거민살인진압 범국민대책위원회

2008-5-4(월)

 
 
     
 

경찰, 기자회견 참석자들 6명 연행 - 무엇이 두렵길래 기자회견도 막는가!

 
     
 
 
     
 

경찰의 과잉진압에 의해 지난 30일부터 2일까지 220여명의 시민들이 연행된 것에 대해, 경찰청 앞에서 ‘경찰의 과잉진압 규탄’기자회견을 열던 용산범대위와 인권단체, 진보연대 등 사회단체들회원 20여명 가운데 6명이 강제연행되었다.

경찰은 연행 사유를 기자회견에서 구호를 외쳤기 때문이라며, 이는 미신고 불법집회라는 것이다.
국민의 눈과 귀인 언론을 장악하고, 국민들의 집적적인 외침인 집회를 탄압하더니, 이제는 합법적인 기자회견마져 불법이라고 규정하고 연행하는 이명박 정권의 공권력의 폭력 남용을 강력히 규탄한다.

(사진 설명 : 합법적인 기자회견 도중, 강제로 참석자들을 연행하고 있다.)

 
     
 
 
         
     
       

이명박 정권 용산 철거민 살인진압 범국민대책위원회 mbout.jinbo.net
대표메일 : mbout@jinbo.net | 상황실 : 02-795-1444

 
     


  
덧말
이름 비밀번호
쓰기 목록 추천 답글